코로나19 극복 위해 자발적 기부
코로나19 극복 위해 자발적 기부
  • 보도 김선미기자
  • 승인 2020.03.27 17:38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희망노조 항공안전기술원 공정지부 제공 이미지

공공산업희망노동조합 항공안전기술원 공정지부가 이번 코로나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항공업계 및 인천 서구지역자치단체와 고통을 분담하고 희망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1000만원을 모금, 기부하였다. 그동안 공공기관의 기관장 또는 임원급의 일부 급여를 나누는 사례는 있지만, 노동조합이 앞장서 자발적으로 기부하는 것은 극히 이례적인 일이다.

공정지부는 최근 들어 항공안전기술원에 결성된 노동조합으로서 항공업계와 지역사회의 어려움 극복에 적극 동참하고, 공공기관 소속원으로서 사회적 책임과 의무를 다하고자 하는 차원에서 이번 기부를 결정했다.

기부 약정으로 4개월 동안 (매월 26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지정기탁처인 인천 서구청으로 전달되는 기부금은 ‘코로나19 비상대책’ 및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 지원 종합대책’을 위한 기초자금 등으로 활용되어 방역 활동, 긴급구호자금, 지역화폐 ‘서로e음’ 활성화, 배달서구 활성화, 소상공인 특례보증 특별지원을 위한 기초자금 등 직접적이고 구체적인 지역경제 활성화 대책 시행에 사용된다.

항공안전기술원 공정지부는 그전에도 코로나 극복 및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거리 두기 운동에 적극 힘써왔으며, 주 2회 이상 구내식당이 아닌 인근 식당에서 중식을 하도록 권장하는 등 지역경제살리기에 동참하여 왔다.

항공안전기술원 공정지부 지부장은 “공공산업희망노동조합 항공안전기술원 공정지부 설립에 이어 이번 코로나19 기부 결정은 공공기관 소속 직원이라는 공익성과 노동자라는 정체성을 동시에 가진 우리 공공부문 종사자들이 어떻게 조화로운 균형을 찾을 수 있는지 보여주는 사례”라며 “항공안전기술원 공정지부가 공공기관이라는 공익적 테두리 안에서도 노동자의 권익향상과 근무 여건 개선에 기여할 수 있도록 공정과 공평의 균형을 노조원들과 잘 만들어 가겠다”고 말을 했다.

뉴스 섹션의 관련기사
-“코로나19 극복하자”며 강원도 산불 언급한 문대통령, 과연 산불은 극복되었나?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만화로 보는 민주화운동’ 발간… 한국 민주주의의 네 장면의 만화로 구성
-반려동물 진료비 사전 고지 의무화 개정 추진, 과잉진료 막을 수 있을까?
-주한미군사령관 김칫국 트윗 논란, 의미는
-근로 장애인을 고려하고 있지 않는 사회, 이대로 방치해도 괜찮을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 2020-03-30 14:11:13
서로 누구탓인지 따지는것이 중요한게 아니라 어렵고 힘든사람들 도우며 같이 이겨낼 방향을 찾아나가는것이 맞다는 생각이 들게하네요

이** 2020-03-30 10:48:55
빨리 코로나가 끝났으면 좋겠어요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