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가이드 폭행한 예천군 박종철 의원 경찰 출석
여행가이드 폭행한 예천군 박종철 의원 경찰 출석
  • 정치부 박한진기자
  • 승인 2019.01.11 17:4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연수 기간 도중 가이드를 폭행한 혐의를 받는 경북 예천군의회 박종철의원이 11일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고 있다.

이날 오후 3시쯤 예천경찰서에 출석한 박의원은 물의를 빚어 죄송하며 가이드와 군민들께도 사죄드린다고 사과했다.

하지만 의원직 사퇴와 관련해서는 죄송하다는 말만 되풀이 했으며 왜 가이드를 폭행했는지에 대해서도 아무런 말을 하지 않았다.

 

경찰은 박의원을 소환하기에 앞서 같이 해외 연수를 다녀온 군의원들과 의회 사무처 직원들을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했으며

해외에 있는 가이드 A씨로부터 병원 치료 내역, 폭행 장면이 담긴 CCTV화면 등을 넘겨 받았다.

 

경찰은 조사를 마치는대로 박의원을 상해 혐의로 입건할 방침이다.

뉴스 섹션의 관련기사
-잘못 알고 있으면 독이 되는 응급처치법!
-간편하게 실시간으로 전기요금 확인 가능해진다
-‘고유정 사건’ 의붓아들 사망 관련 현 남편의 고소로 새 국면
-문재인 대통령 오늘 스웨덴 의회 연설
-유혈사태로 번진 홍콩 시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 2019-01-15 14:11:21
가지가지하네 정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