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퍼니숨, VR영화 ‘안나, 마리’ 미국 어메이즈VR에 서비스
컴퍼니숨, VR영화 ‘안나, 마리’ 미국 어메이즈VR에 서비스
  • 보도 김선미기자
  • 승인 2020.03.06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컴퍼니숨 제공 이미지(컨퍼니숨은 국내 최초 VR 영화'안나, 마리'를 제작하였다)

과기정통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운영하는 ICT-문화융합센터의 입주기업 컴퍼니숨은 미국 VR 콘텐츠 유통 플랫폼 ‘어메이즈VR’에 국내 최초 VR 영화 ‘안나, 마리’를 2월 28일 서비스했다고 밝혔다.

‘안나, 마리’는 가수 백아연이 주연을 맡은 VR 인터렉티브 뮤지컬 무비로, 소속사에서 퇴출된 아이돌 가수 안나와 최고 인기의 휴머노이드 아이돌 마리의 관계를 담은 이야기다. 속편인 ‘안나, 마리2’는 한국콘텐츠진흥원 ‘2019년 가상현실 콘텐츠 제작지원 사업’에서 최종 선정된 바 있다.

탄탄한 스토리텔링에 음악과 춤, VFX 기술이 더해져 볼거리는 물론, VR콘텐츠의 새로운 장르를 열었다. 직접 제작에 참가한 컴퍼니숨은 향후 국내 공연과 뮤지컬을 VR콘텐츠로 담음으로써 예술계와 VR콘텐츠 시장 활성화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

컴퍼니숨의 고충길 감독은 “앞으로 5G가 활성화되면 VR콘텐츠도 함께 활성화될 것”이라며 “생태계 조성을 위해 VR을 활용한 실감 콘텐츠를 꾸준히 제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컴퍼니숨은 또한 ‘안나, 마리’의 미국 시장 진출을 발판삼아 VR영화의 장르화와 국내 예술 작품의 디지털화를 가속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컴퍼니숨은 영화산업 출신들이 모여 창립한 기업이다. 2014년 연극 ’혜경궁 홍씨’의 VR콘텐츠화를 시작으로 다양한 공연, 뮤지컬, 연극, 퍼포밍 아트 등을 디지털화하고 있다.

뉴스 섹션의 관련기사
-“코로나19 극복하자”며 강원도 산불 언급한 문대통령, 과연 산불은 극복되었나?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만화로 보는 민주화운동’ 발간… 한국 민주주의의 네 장면의 만화로 구성
-반려동물 진료비 사전 고지 의무화 개정 추진, 과잉진료 막을 수 있을까?
-주한미군사령관 김칫국 트윗 논란, 의미는
-근로 장애인을 고려하고 있지 않는 사회, 이대로 방치해도 괜찮을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