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사회복지회 늘사랑청소년센터 소녀들, 코로나19 극복 포스터 제작
대한사회복지회 늘사랑청소년센터 소녀들, 코로나19 극복 포스터 제작
  • 보도 김선미기자
  • 승인 2020.03.05 11:1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대한사회복지회

코로나19의 가장 큰 피해지역인 대구의 보호시설 소녀들이 5일 ‘코로나 극복을 위한 희망 포스터’로 대국민 응원 메시지를 보냈다.

대한사회복지회가 운영하는 대구 늘사랑청소년센터에 입소 중인 소녀 18명은 지난주부터 ‘울지마요 대구, 울지마요 대한민국’ 등의 캐치프레이즈가 담긴 포스터 8장을 함께 그렸다.

중학생 이지민(14·가명) 양은 “개학도 연기되고 모든 일상이 멈춰 두렵기도 하지만, 바깥에서 날마다 더 큰 공포 속에 살고 있는 사랑하는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어드리고 싶었다”고 설명하며 “보잘 것 없는 솜씨이지만 온 국민이 힘을 합쳐 꼭 이겨내자는 우리의 마음을 담았다”고 전했다.

박미향 늘사랑청소년센터장은 “자원봉사자·강사 등 외부와의 접촉이 중단된 채 생활 중인 아이들에게 피자를 배달해 주거나 마스크를 보내주는 시민들의 온정에 응원으로 보답하자고 갸륵한 마음을 모았다”며 “소녀들의 작은 몸짓이 큰 응원의 물결로 번져가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대한사회복지회 늘사랑청소년센터는 가족 해체 등으로 정서적·행동적 어려움을 겪는 아이들과 일시 격리치료가 필요한 아동을 보호하는 시설로, 심리치료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건강한 사회 복귀를 돕고 있다.

대한사회복지회는 1954년에 설립된 아동복지전문기관으로, 영유아에서 청소년·한부모가정·장애인·무의탁노인 등 소외이웃을 보호하고 지원하고 있다

뉴스 섹션의 관련기사
-“코로나19 극복하자”며 강원도 산불 언급한 문대통령, 과연 산불은 극복되었나?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만화로 보는 민주화운동’ 발간… 한국 민주주의의 네 장면의 만화로 구성
-반려동물 진료비 사전 고지 의무화 개정 추진, 과잉진료 막을 수 있을까?
-주한미군사령관 김칫국 트윗 논란, 의미는
-근로 장애인을 고려하고 있지 않는 사회, 이대로 방치해도 괜찮을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 2020-03-09 11:08:39
꼭 코로나 이겨 냈으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