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하는 사랑밭,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지원으로 폐지수거 어르신들께 ‘교통안전용품 선물’
함께하는 사랑밭,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지원으로 폐지수거 어르신들께 ‘교통안전용품 선물’
  • 보도 김선미기자
  • 승인 2020.02.04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함께하는 사랑밭 제공 이미지

함께하는 사랑밭은 사회복지 공동모금회의 지원으로 KB손해보험·서울지방경찰청(강서, 광진, 구로, 방배, 동대문, 종로, 관악경찰서)과 협력해 2개월 간 총 700여 명의 폐지수거 어르신들께 안전 조끼, 단디바(야광 밴드), 반사테이프, 방한용 장갑, 담요, 파스 등의 안전용품 및 방한용품을 전달했다.

지난해 11월 6일 겨울철 폐지수거 어르신들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 서울시 구로구 오류동에 위치한 사랑밭 본부에서 교통안전용품 전달식 시작을 알렸으며, 이명숙 어르신께 대표로 전달됐다. 이 씨는 “폐지 주우러 새벽 네 시 반에 나오는데 정말 감사하다. 요긴하게 잘 쓰겠다”고 말했다.

특히 고탄력 밴드 단디바는 손수레에 짐을 단단히 묶을 수 있고 불빛에 잘 반사 돼 심야·새벽 시간대 교통사고 예방에 매우 효과적인 용품이다.

함께하는 사랑밭은 교통사고에 매우 취약한 폐지 수거 어르신들을 위해 전달식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어르신들을 찾아뵙고 리어카에 반사스티커를 붙여드리고 있다. 또 차량 흐름을 고려한 교통안전교육도 병행하며 사고 예방에 힘쓰고 있다.

함께하는 사랑밭은 연탄, 벽화 봉사 등 참여형 캠페인 및 기획 프로그램을 통해 기업사회공헌을 열심히 진행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다양한 기업들의 사회공헌을 통해 소외계층에게 많은 사랑을 전할 것이다.

뉴스 섹션의 관련기사
-10.26 사태를 모티브한 영화 ‘남산의 부장들’
-수원에서 사망한 남성, 코로나 음성 판정…보건당국 “뇌졸중이 원인으로 의심”
-경기도 청소년 교통비 지원사업, 7월 개시 목표
-이낙연, 황교안 출마 선언 후 첫 여론조사서 20%P 앞서
-중기부, 공영홈쇼핑서 마스크 100만개 노마진으로 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