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리그 4라운드 MVP, 남자부 펠리페 - 여자부 양효진 선정
V리그 4라운드 MVP, 남자부 펠리페 - 여자부 양효진 선정
  • 스포츠부 김지선기자
  • 승인 2020.02.04 16:12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 한국배구연맹 공식 인스타그램 (V리그 4라운드 MVP에 남자부 펠리페, 여자부에는 양효진이 선정되었다.)
출처 : 한국배구연맹 공식 인스타그램 (V리그 4라운드 MVP에 남자부 펠리페, 여자부에는 양효진이 선정되었다.)

도드람 2019-20 V리그 4라운드 MVP로 남자부에는 우리카드 펠리페, 여자부에는 현대건설 양효진이 선정됐다.

V리그 4라운드 MVP로 선정된 펠리페는 기자단 투표 30표 중 총 19표를 획득하였으며, 뒤이어 같은 팀에서 공격 성공률 60%를 넘기며 활약하고 있는 노재욱이 5표, 나경복이 4표, OK저축은행 레오는 2표를 받았다.
펠리페는 지난 2017-18시즌 6라운드, 2018-19시즌 5라운드 등에 이어 개인 통산 3번째 라운드 MVP를 차지했다.

그는 4라운드에서 득점(137점)과 서브(세트 당 평균 0.52)에서 3위, 공격 성공률 54.03%로 종합 2위를 기록하며 팀의 라운드 전승을 이끌며 1위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현재 우리카드는 창단 이후 최다인 9연승을 기록 중에 있으면서 시즌 전 강력한 우승후보로 꼽힌 현대캐피탈과 대한항공과의 경쟁에서도 한발 앞서 있다.

펠리페와 함께 여자부 MVP로 선정된 양효진은 기자단 투표 30표 중 총 19표를 획득하였다.
양효진을 뒤이어 GS칼텍스 이소영이 9표, 현대건설 이다영과 KGC인삼공사 다우프가 각각 1표를 받았다.

양효진은 4라운드에서 공격 성공률 41.10%로 종합 2위, 세트당 평균 1.25개를 기록하면서 블로킹 1위에 오르기도 했다. 특히 지난 달 27일 흥국생명전에서는 팀 선배인 아포짓 스파이커(라이트) 황연주가 보유하고 있는 역대 최다 득점(5440점)을 넘어선 5449점을 기록하기도 했다.

현재 현대건설 역시 양효진의 활약 속에 4라운드 4승 1패로 선두 자리를 유지하하면서 순위 중 가장 앞자리를 지키고 있다.

한편 이들의 활약으로 각각 선두 자리를 지키고 있는 우리카드와 현대건설이 과연 설레는 봄배구로 팬들 앞에 나설 수 있을지 그 귀추가 주목되는 바이다.

스포츠 섹션의 관련기사
-여자배구 GS칼텍스, 선두 탈환 할까
-손흥민, 프로데뷔 첫 5경기 연속 골 도전!
-미국으로 출국한 김광현, “박수 받으며 돌아오겠다"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스포츠계도 비상...
-기성용과 결별 앞둔 뉴캐슬유나이티드, 미드필더 벤탈렙 영입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 2020-02-06 07:25:32
오홍 역시 잘하니까 인기도 많아지는구나

박** 2020-02-05 07:36:01
펠리페는 시즌 시작 전에 우여곡절이 많았는데 잘 풀려서 보기좋네요^^

현** 2020-02-04 18:19:05
양효진 진짜 잘하던데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