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PA 기업 오토메이션애니웨어 “국내 사무직 75%, 부수적인 관리 업무 자동화로 생산성 향상 기대”
RPA 기업 오토메이션애니웨어 “국내 사무직 75%, 부수적인 관리 업무 자동화로 생산성 향상 기대”
  • 보도 김선미기자
  • 승인 2020.01.30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 오토메이션애니웨어 이미지 제공

로보틱 프로세스 자동화(Robotic Process Automation, 이하 RPA) 글로벌 1위 기업 오토메이션애니웨어(Automation Anywhere)가 진행한 ‘2020년 사무직이 가장 선호하지 않는 업무’ 설문조사에 따르면 국내 사무직 근로자들은 자동화 기술 도입을 통한 업무 생산성 및 일과 삶의 균형 개선에 대한 기대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오토메이션애니웨어와 글로벌 시장조사기관 원폴(OnePoll)은 2019년 10월 한국을 포함한 전 세계 11개국의 다양한 산업, 기업, 직위의 사무직 근로자 1만5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이번 설문 조사는 핵심 업무와 부수적인 관리 업무(Administration) 현황 및 자동화 수준을 살펴보고 각 국가별 자동화 기술 도입을 통한 업무 혁신의 기대 수준을 알아보기 위해 진행됐다.

한국 설문 조사 대상 11개국 중 3번째로 부수적 관리 업무 시간 많고 PO 및 인보이스 업무 가장 선호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부수적인 관리 업무에 소요하는 시간이 비교적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설문조사에 따르면 한국 사무직 근로자는 멕시코(3.77시간), 브라질(3.71시간)에 이어 부수적인 관리 업무 일 평균 소요 시간(3.58시간)이 3번째로 많았다.

한국인 응답자는 시간을 많이 소요하는 부수적인 관리 업무로 △이메일 관리(약 28%) △IT 시스템 데이터 입력(약 26%) △IT 시스템 상 보고서 출력(약 24%)을 꼽았으며 가장 선호하지 않는 부수적인 관리 업무는 △구매주문서(PO) 처리 및 인보이스 승인, 지급 추적 등의 업무(약 26%) △비용 처리(약 22%) △예산 및 비용 작업(약 19%) 순서로 조사됐다.

한국인 응답자 75% 부수적 관리 업무 자동화로 업무 생산성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IT 시스템 데이터 입력 자동화 가장 희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인 응답자는 현재 자신의 업무 중 약 23%에 해당하는 부분을 자동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답했으며 응답자의 약 75%는 부수적인 관리 업무가 자동화되면 보다 생산적으로 업무를 수행할 수 있을 것이라 답해 자동화 기술 도입에 대해 긍정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응답자들은 향후 5년 안에 담당 업무의 약 41%, 10년 안에 약 57%가 자동화될 것으로 기대했으며 특히 절반 이상인 51%의 응답자는 10년 안에 자동화 소프트웨어가 업무를 대체하기보다는 함께 긴밀하게 일하는 동료의 역할을 할 것이라는 기대를 드러냈다. 응답자들은 △IT 시스템 데이터 입력(약 26%) 업무의 자동화를 가장 희망했으며 이어 △비용 처리(약 22%)와 △인보이스 승인 및 조달, 지급 추적 업무(약 21%)의 자동화를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약 42%의 한국인 응답자가 자동화 도입으로 생긴 여유 시간을 활용해 휴식 및 일과 삶의 균형을 추구할 것이라고 응답했으며 이는 설문조사 대상 국가 중 가장 높은 수준이다. △새로운 기술 및 지식 습득(약 39%) △업무 역량 향상(약 33%) 등 업무 관련 새로운 역량 개발 활동을 하겠다는 답변이 뒤를 이었다.

이영수 오토메이션애니웨어 코리아 지사장은 “이번 설문조사 결과 한국은 업무 자동화에 대한 요구와 기대가 높고 기술 도입에 적극적인 것으로 나타나 앞으로 RPA를 통한 업무 혁신이 더욱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오토메이션애니웨어는 차별화된 디지털 워크포스 플랫폼과 다양한 산업군에서 검증된 국내외 도입 성공 사례, 국내 고객에 대한 높은 이해를 바탕으로 다양한 업무 가운데 자동화가 필요한 업무를 명확히 진단하고 기업이 최적의 업무 프로세스를 구축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 섹션의 관련기사
-10.26 사태를 모티브한 영화 ‘남산의 부장들’
-수원에서 사망한 남성, 코로나 음성 판정…보건당국 “뇌졸중이 원인으로 의심”
-경기도 청소년 교통비 지원사업, 7월 개시 목표
-이낙연, 황교안 출마 선언 후 첫 여론조사서 20%P 앞서
-중기부, 공영홈쇼핑서 마스크 100만개 노마진으로 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