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페이’ 가입자 수 1400만명, 누적 결제 금액 40조원 돌파
‘삼성페이’ 가입자 수 1400만명, 누적 결제 금액 40조원 돌파
  • 경제부 권다혜기자
  • 승인 2019.05.14 17:26
  • 댓글 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 사이드뷰 (삼성페이 가입자 수, 결제 금액 증가)
출처 : 사이드뷰 (삼성페이 가입자 수, 결제 금액 증가)

14일 삼성전자는 “모바일 결제 서비스인 ‘삼성페이’가 출시 44개월 만에 가입자 수 1400만명(4월 말 기준), 국내 누적 결제 금액이 40조원을 돌파 했다”고 전했다.

지난 2015년 8월 국내에서 처음 서비스가 시작된 삼성페이는 출시한지 12개월 만에 누적된 결제 금액이 2조원, 24개월에는 10조원, 33개월은 20조원, 39개월에는 30조원을 각각 기록하면서 지속적으로 증가 추이를 보여주고 있다.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삼성페이가 2018년 국내 오프라인 간편결제 금액 중 약 80% 비중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또한 온라인 결제 사용도 꾸준히 상승세를 보여주고 있으며 삼성페이 전체 결제 금액 중 약 25%는 온라인에서 이뤄진다고 집계됐다.

삼성페이는 카드 단말기가 있는 곳이라면 어디서든 스마트폰의 접촉만으로 결제가 간편하게 이뤄진다. 이렇게 간편하게 결제가 이뤄질 수 있는 이유는 삼성페이가 근거리무선통신(NFC)뿐만 아니라 마그네틱 보안전송(MST) 기술을 동시에 활용할 수 있기 때문에 가능하다. 

삼성페이는 해외송금과 더불어 선불카드, 쇼핑, 멤버십, 교통카드, 입출금 등의 다양한 부가서비스를 확대했다. 뿐만 아니라 14일에는 우리은행과 협력하여 ‘우리 삼성 페이 환전 서비스’까지 출시하여 고객들의 접근성과 편의성을 한 단계 더 업그레이드를 시켰다.

가산동에 거주 중인 김문식(33세)씨는 “삼성페이를 이용한지 약 3년이 되었지만 불편한 점을 꼽으라면 입출금 기능이 아직까지 활성화된 곳이 없어 좀 불편하긴 하지만 이 부분을 제외한 나머지 부분은 너무 간편하고 부가서비스가 다양하게 있다 보니 단점 보단 장점이 많다”고 전했다.   

삼성페이는 지금까지 4대륙 24개국에 출시됐으며, 지난해 8월 기준 누적 거래량은 13억 건이었다. 현재 삼성전자는 세계 1위 갤럭시의 프리미엄 모델뿐만 아니라 저가 모델에도 삼성페이를 탑재하여 확장하고 있다.

뉴스 섹션의 관련기사
-올 여름, “한전 적자 이유로 전기 요금 인상 없다”
-배민과 쿠팡, 음식배달시장에서 충돌
-결제 시 최대 10% 캐시백 되는 인천시 e음카드 인기!
-인천 송도 승합차 교통사고로 ‘8살 초등생 2명 사망 부상 6명 발생’
-리비아에 피랍된 한국인 315일만에 무사석방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9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문** 2019-05-17 15:54:29
저도 지금 3년째 쓰고 있는데 진짜 편하고 좋아요!

박** 2019-05-16 17:58:45
전 아이폰이라....씁쓸하네요 이런거 없나?ㅠㅠ

신** 2019-05-16 11:42:35
삼성페이 진짜 편해요 인정

구** 2019-05-15 17:19:02
삼성페이 진짜 편하긴해요!!

박** 2019-05-15 17:10:25
삼성페이 초반부터 썻는데 이젠 없으면 안되요 교통카드부터 안되는게 없는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