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흔, 두산 베어스 신인 대상 강연자로 나선다
홍성흔, 두산 베어스 신인 대상 강연자로 나선다
  • 스포츠부 신인철기자
  • 승인 2019.01.11 17:52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산 베어스에서 활약한 경험이 있는 홍성흔이 두산의 신인들을 대상으로 강연자로 나설 예정이다.

 

두산은 오는 12일 이천베어스파크에서 2019년도 신인 선수들의 부모님을 초청하는 행사를 열 예정이다.

이 행사에서는 신인들이 생활하며 훈련하게 될 베어스파크를 가족들이 함께 둘러보고 오리엔테이션을 개최하게 된다.

 

이날 강연자로 홍성흔이 나설 예정이다. 홍성흔은 신인 선수들과 가족들에게 프로야구 선수로서의 실질적인 조언과 경험담을 들려줄 예정이다.

홍성흔은 현재 샌디에이고 파드레스 산하 마이너리그 루키팀 배터리코치를 맡고 있으며

1999년 두산에서 데뷔해 역대 대표적인 스타플레이어로 팬들의 기억 속에 남아 있다.

스포츠 섹션의 관련기사
-최약체 불가리아에도 역전패한 한국여자배구대표팀, VNL 꼴찌 추락
-SK와이번스 헨리 소사 영입 확정, 다익손 웨이버공시
-상승세 KIA…주말 3연전 기세를 이어갈 수 있을까
-여자배구, 첫 경기에서 터키에 0-3 패배
-kt위즈 정현, 오준혁 - sk와이번스 박승욱, 조한욱 2:2 트레이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 2019-01-15 16:37:05
홍성흔 멋있다

김** 2019-01-14 16:58:57
두산 프차인적좀 그만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