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철 난방기기, 올바른 사용법으로 안전사고 예방하기
겨울철 난방기기, 올바른 사용법으로 안전사고 예방하기
  • 김태원 기자
  • 승인 2018.12.19 17:2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강릉 펜션 고등학생 사망 사건이 발생하면서 경찰은 사고의 원인을 가스보일러로 지목하여 수사하던 중 보일러 몸체와 비정상적으로 연결된 연통 사이에 다량의 연기가 발생한 것을 확인했다.


이렇듯 겨울철 난방기기을 올바르게 사용하지 않는다면 화재 혹은 가스 누출 사고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정확한 난방기기 사용법을 숙지해야 한다.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겨울 난방기기, 어떻게 사용해야할까?

전기매트
가정용 전기매트를 안전하게 사용하기 위해서 매트가 접히지 않게 평평하게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다.
전기매트 내부에는 열선이 들어있기 때문에 반복적, 지속적으로 매트가 접히게 된다면 열선의 비닐이 끊어져 합선 및 화재가 발생할 수 있다.
또한 전기매트 열에 장시간 노출된다면 심할 경우 화상을 입을 우려가 있기 때문에 적정 온도를 유지하거나 장시간 사용을 피해야 한다.
그렇기 때문에 온도 조절기는 되도록 눈에 보이는 곳에 위치시켜 수시로 온도를 체크하는 것이 좋다.

전기히터
한동안 사용하지 않은 전기히터를 다시 사용할 때는 미리 고장이 난 곳과 전기선이 벗겨지지 않았는지 확인해야하며 안전장치가 제대로 작동하는지 체크해야 한다.
또한 전기히터를 세탁물, 이불, 소파 등 가연성 물질과 가깝게 두지 않도록 유의해야 하고 소비전력이 높은 전자기기이기 때문에 멀티 탭에 전기히터를 여러 개 꼽는 행동은 삼가야 한다.
특히 전기히터는 과열로 인한 화재 위험성이 높아 장시간 사용하기보다 중간중간 10분 정도 기계를 꺼두는 것이 좋다.

보일러
겨울철 가장 많이 사용하는 난방기기는 바로 보일러이다.
보일러의 경우 가장 중요하게 확인해야 할 부분은 연통의 부식과 탈락 등을 확인하는 것이다.
특히 아파트에 거주하는 경우 보통 베란다에 보일러가 설치되어 있는 경우가 많아 혹시라도 연통이 빠져 있을 경우 유해 가스가 침실로 스며들 수 있어 반드시 확인해야한다.
또한 겨울철 추운 날씨 때문에 간혹 보일러 배관이 동파되어 배관이 파손될 수 있기 때문에 보일러 배관 주변에 보온재를 둘러 동파를 예방해야 한다.

 

기획 섹션의 관련기사
-숙취가 생기는 이유와 숙취를 예방하고 해소하는 방법
-동물실험, 언제까지 지속되나...?
-[기획특집] 비디오게임 - ② 게임의 발전
-야민정음 놀이, 한글파괴? 언어유희?
-[기획특집] 비디오게임 - ① 역사와 발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 2018-12-24 18:29:07
와 너무 좋은 정보다